• 폰트확대
  • 폰트축소
  • 인쇄
  • 트위터
  • 페이스북
  • 요즘
  • 미투데이
애플 "스티브 잡스 사임, 후임은 팀 쿡"<3보>
Apple Jobs
FILE - In this March 2, 2011 file photo, Apple Inc. Chairman and CEO Steve Jobs waves to his audience at an Apple event at the Yerba Buena Center for the Arts Theater in San Francisco. Apple Inc. on Wednesday, Aug. 24, 2011 said Jobs is resigning as CEO, effective immediately. (AP Photo/Jeff Chiu, File)

잡스, 이사회 의장직 유지키로

(샌프란시스코 APㆍAFP=연합뉴스) 미국 애플의 전설적인 창업주인 스티브 잡스가 일상적인 경영업무에서 손을 떼고 후선으로 물러난다.

   애플은 24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스티브 잡스가 CEO직을 즉각 사임한다고 발표했다.

   잡스의 뒤를 이어 애플의 경영을 맡을 후임 CEO로는 팀 쿡 최고운영책임자(COO)가 선임됐다.

   잡스는 CEO직에서 물러나지만 이사회 의장직은 유지하게 된다.

Apple Jobs
FILE - In this file photo taken Jan. 11, 2011, Tim Cook, Chief Operating Officer of Apple, announces that Verizon Wireless will carry Apple's iPhone, in New York. Apple Inc. on Wednesday, Aug. 24, 2011 said Steve Jobs is resigning as CEO, effective immediately. He will be replaced by Cook, who was the company's chief operating officer. It said Jobs has been elected as Apple's chairman. (AP Photo/Mark Lennihan, File)

   애플은 성명에서 "스티브 잡스의 비전과 리더십은 애플을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이고 가치 있는 기술 기업이라는 현재의 위치로 이끌었다"면서 "이사회는 팀 쿡이 우리의 차기 CEO에 적합한 인물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애플은 스티브 잡스의 CEO직 사임 이유를 밝히지 않았으나, 그동안 잡스의 건강상태가 좋지 않았기 때문에 이번 사임으로 인해 그의 건강에 또다시 문제가 생긴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잡스는 사임을 앞두고 이사회에 보낸 서한에서 "나는 그동안 애플 CEO의 직무를 수행하지 못하게 되면 이사회에 가장 먼저 알리겠다고 말해왔는데 불행하게도 그날이 왔다"면서 "나는 애플의 앞날이 혁신적이고 밝을 것이라고 믿고 있으며, (나의) 새로운 역할을 통해 애플의 성공에 기여하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잡스는 지난 2003년 췌장암 수술과 2009년 간 이식 치료를 받은 바 있으며 올해 초에는 3번째로 병가를 내고 애플의 일상적 경영을 짐 쿡에게 맡긴 바 있다.

   hoonkim@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1/08/25 08:14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