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 미투데이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기사보기옵션

日보수언론들, 반총장 `역사인식 발언' 사설로 비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지난 26일 외교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DB>>

(도쿄=연합뉴스) 김용수 특파원 = 일본의 보수 언론들은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26일 서울 기자회견을 통해 일본 정치 지도자들에게 올바른 역사인식을 촉구한 데 대해 사설 등으로 비판했다.

요미우리(讀賣)신문은 `자질 의심스러운 편향 개입 발언' 제하의 28일자 사설에서 반 총장의 이번 발언은 "중립성, 공평성이 요구되는 유엔 사무총장으로서는 귀를 의심케하는, 일방적이고 문제있는 발언"이라고 비판을 가했다.

사설은 이와 함께 "사무총장 회견은 유엔 공용어인 영어나 프랑스어로 하는 것이 통례인데 이번에는 이례적으로 대부분이 한국어로 이루어졌다"면서 "국제기관에 적을 두고 있다면 한국의 상식은 세계의 비상식이라고 한국에 말해야 한다"고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산케이(産經)신문도 사설을 통해 반총장의 발언은 "역사인식을 둘러싸고 대일 비판을 강화하고 있는 한국과 중국 편을 드는 것으로 용납할 수 없는 일이며 특히 일본 헌법개정 문제에 대한 비판적인 언급은 내정간섭에 가까운 것"이라고 비판했다.

사설은 이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이 반총장 발언에 "의문을 느낀다"고 불쾌감을 표시한 것은 당연한 일이라면서 일본 정부는 "반 총장에게 진의를 묻고 납득할 만한 설명을 요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yskim@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2013/08/28 08:39 송고

日보수언론들, 반총장 `역사인식 발언' 사설로 비난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관련기사
일본, '성찰 필요' 潘총장 발언에 중립성 문제 삼아(종합)| 2013/08/27 11:56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애드티브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