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기사보기옵션

<日 20대도 `우경화'…33%가 "침략전쟁 아니었다">

일본의 젊은 세대일수록 일본이 일으킨 과거 전쟁이 침략전쟁이 아니었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도=연합뉴스DB)

(도쿄=연합뉴스) 김용수 특파원 = 일본의 젊은 세대일수록 일본이 일으킨 과거 전쟁이 침략전쟁이 아니었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아사히(朝日)신문이 지난 11월초∼12월 중순 실시한 젊은 세대의 정치·사회 의식 조사에 따르면 `과거 전쟁은 침략전쟁이었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20대의 33%가 `그렇지 않다'고 응답했다.

30대는 28%, 40대·50대는 24% 등으로 침략전쟁이 아니다는 대답이 20대가 가장 많았다.

반면 `침략전쟁이었다'는 대답은 45%로, 30대 47%, 40대 57%, 50대 60% 등에 비해 가장 적었다.

`야스쿠니(靖國) 신사에 태평양전쟁 A급 전범들도 합사돼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느냐'는 질문에는 20대의 43%가 `모른다'고 대답했다. 30대는 15%에 그쳤다.

`재일 한국·조선인을 일본에서 쫓아내야 한다'는 주장에 대해서도 20대의 6%가 `크게 공감한다', 16%가 `어느 정도 공감한다'고 대답했다.

집권 자민당에 대해서도 젊은 세대일수록 `변혁'의 이미지를 갖고 있으며 자민당의 `우경화' 인식도 상대적으로 희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좌경화'를 `1', `우경화'를 `6'으로 해 `지금의 자민당 이미지가 어느 쪽에 가까우냐'는 질문에 20대와 30대의 응답은 3.61로 각 연령대에서 가장 우경화쪽 인식이 적었다.

6단계 척도의 중심은 3.5로 70세 이상 연대에서는 4.09였다.

또 `변혁'을 `1', `안정'을 `6'으로 한 자민당 이미지 질문에서도 20대가 3.03, 30대가 3.09로, 젊은 세대일수록 자민당에 대해 변혁 이미지를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나이가 많을수록 중심(3.5)에 가까워 70세 이상에서는 3.51이었다.

yskim@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2013/12/29 11:41 송고

<日 20대도 `우경화'…33%가 "침략전쟁 아니었다">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