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세계(미국/북미)

뉴스 홈 > 세계 > 미국/북미

日 '기업 철수' 위협하며 美애틀랜타 소녀상 건립 저지 '압박'

'평화의 소녀상' 건립委, 기자회견서 일본 주장 조목조목 반박

美애틀랜타 소녀상 건립위 기자회견
美애틀랜타 소녀상 건립위 기자회견 미국 애틀랜타 평화의 소녀상 건립위원회 김백규 위원장(왼쪽에서 두 번째)을 비롯한 건립위 인사들이 24일(현지시간) 기자회견에서 소녀상 건립 저지에 나선 일본 측의 주장을 반박하고 있다. [애틀랜타 평화의 소녀상 건립위 제공=연합뉴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장현구 특파원 = 일본이 미국 조지아 주 애틀랜타에 들어설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기리는 '평화의 소녀상' 건립을 막고자 전방위 압박에 들어간 것으로 확인됐다.

애틀랜타 평화의 소녀상 건립위원회(이하 건립위)는 24일(현지시간) 기자회견을 열어 총력 저지에 나선 일본 측의 주장을 조목조목 반박하고 인권을 기억하고자 하는 소녀상 건립 취지를 재차 설명했다.

건립위에 따르면, 시노즈카 다카시 애틀랜타 주재 일본 총영사는 미국 대도시로는 처음으로 소녀상이 세워질 애틀랜타의 유력인사를 대상으로 소녀상 건립 저지 로비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소녀상이 세워지면 일본 기업이 애틀랜타에서 철수하고, 그러면 애틀랜타 지역 경제에 막대한 손해를 끼칠 수 있다고 압박하고 있다.

김백규 위원장을 비롯한 건립위 인사들은 기자회견에서 일본 측의 주장이 사실에 어긋난다면서 소녀상 건립은 불행한 역사를 기억해 다시는 되풀이하지 말자는 기억 차원이자 인권을 위한 행동이라고 강조했다.

건립위는 소녀상 건립이 지역 경제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는 일본 측의 주장은 기존 여러 도시에서 반복된 내용이자 허구라고 지적했다.

25명의 건립위원 중 한 명이자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 정통한 '친한파' 마이크 혼다 전 연방 하원의원은 "소녀상이 지역 기업에 경제적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일본 총영사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건립위는 오는 9월 일본군 위안부 기림비와 비문이 들어서는 캘리포니아 주 샌프란시스코 시 상공회의소에서 받아낸 "기림비 건립에 따른 경제적 영향은 전혀 없다"는 답변도 공개했다.

건립위는 또 소녀상 건립위원에 한인은 10명에 불과하고, 용감한 여성을 기리고자 동참한 15명이 일본계, 호주계, 필리핀계, 중국계, 인도네시아계, 베트남계, 유럽계 등 다양한 국적의 15명이 더 있다면서 소녀상 건립을 한국과 일본의 문제로 국한하려 한 시노즈카 총영사의 주장을 일축했다.

마지막으로 건립위는 소녀상 건립이 한·일 관계 악화, 일본의 평판 하락으로 직결되는 '안티 일본' 운동이 절대 아니라 인권을 기억하기 위한 것이며 이미 세계 53개 도시에 소녀상과 기림비가 들어섰다며 일본 측의 방해 주장은 이치에 맞지 않는다고 밝혔다.

美애틀랜타 소녀상 건립위원 위촉된 혼다 전 의원(가운데) [연합뉴스 자료사진]
美애틀랜타 소녀상 건립위원 위촉된 혼다 전 의원(가운데)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백규 위원장을 필두로 애틀랜타 한인 동포들은 애틀랜타 국립민권인권센터(National Center for Civil and Human Rights)에 평화의 소녀상을 세우고자 3년 전부터 인권센터와 건립을 준비해왔다.

1950∼60년대 남부 지역을 중심으로 일어난 흑인 민권운동을 기념하는 박물관으로 2014년 건립된 국립민권인권센터는 애틀랜타 센테니얼 올림픽공원 내 코카콜라 박물관 인근에 있다.

흑인 인권운동의 대부 마틴 루서 킹 주니어 목사의 생가와 기념관이 있는 흑인 민권운동의 성지이자 발상지 애틀랜타에 평화의 소녀상이 건립된다는 소식은 특별한 의미를 지니기에 한국과 일본, 미국 언론이 비상한 관심을 나타냈다.

캘리포니아 주 글렌데일 시립공원, 미시간 주 사우스필드 한인문화회관에 이어 미국에서 세 번째로 소녀상 건립에 나선 애틀랜타 건립위는 일본 정부와 극우 단체의 방해 공작에 맞서려면 관심이 필요하다며 동포, 미국 언론, 우리 국민의 지지를 호소했다.

'평화의 소녀상'이 세워질 애틀랜타 국립민권인권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평화의 소녀상'이 세워질 애틀랜타 국립민권인권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2/26 07:4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