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안타 1볼넷' 추신수, 5경기 연속 멀티출루

팀은 다르빗슈 5이닝 5실점 부진 속 패배

텍사스 추신수. [AP=연합뉴스]
텍사스 추신수.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추추트레인'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가 5경기 연속 멀티출루(한 경기 2출루 이상) 행진을 이어갔다.

추신수는 1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전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볼넷으로 좋은 타격감을 이어갔다.

이날 경기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61에서 0.262(214타수 56안타)로 소폭 올랐다. 출루율은 0.382로 팀 내 1위다.

추신수는 첫 타석에서 안타를 가동했다. 0-4로 끌려가던 1회 말 선두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가볍게 밀어쳐 상대 수비 시프트를 뚫고 중견수 앞 안타로 출루했다.

추신수는 그러나 엘비스 앤드루스의 병살타 때 2루에서 아웃돼 득점은 올리지 못했다.

3회와 5회 내야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7회 말 볼넷으로 추격에 힘을 보탰다.

추신수는 2사 1, 2루에서 타석에 들어갔고, 추신수 타석에서 상대 투수의 보크와 폭투가 이어지며 텍사스는 3-6으로 1점을 따라갔다.

추신수와 앤드루스가 연달아 볼넷을 골라 텍사스는 만루 기회를 잡았지만, 노마 마자라가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나 더는 따라가지 못했다.

텍사스는 3-7로 졌다. 텍사스 선발 다르빗슈 유는 5이닝 5실점으로 시즌 5패(6승)째를 당했다.

4b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6/19 07:5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