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뉴욕

美 태평양사령부 "B-1B 랜서폭격기 '파잇 투나잇' 대기"

(워싱턴=연합뉴스) 신지홍 특파원 = 미 태평양사령부가 11일(현지시간) "미 공군 B-1B 랜서 폭격기들이 괌에서 '파잇 투나잇'(Fight Tonight) 임무 명령을 받으면 수행하기 위해 대기 중"이라고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북한이 현명하지 않게 행동할 경우 군사적 해결책이 완전히 준비됐고(in place) 장전됐다(locked and loaded)"고 경고한 데 이어 이러한 내용을 담은 태평양사령부의 트윗을 리트윗했다.

美 공군 B-1B 랜서 전략폭격기
美 공군 B-1B 랜서 전략폭격기[자료출처: 미 태평양사령부 트위터]

'파잇 투나잇'은 미 태평양사령부의 슬로건으로 오늘 밤 당장 전투가 벌어져도 이길 수 있는 준비태세를 뜻한다.

미 태평양사령부가 괌에 대기시킨 B-1B 랜서 전략폭격기는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출격하는 '선제타격'의 핵심 무기다. 지난 5월부터 11차례 전술훈련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모양이 백조를 연상시켜 '죽음의 백조'라는 별명을 갖고 있으며 유사시 괌 기지를 이륙해 2시간이면 한반도에서 작전을 전개할 수 있다.

sh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8/12 00:5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