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알리바바와 정면대결 노리는 아마존…중국서 대규모 구인 공고

(서울= 연합뉴스) 문정식 기자 = 아마존이 중국에서 대규모 인력 채용에 나섰다.

12일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아마존은 자체 웹사이트에서 근 400개의 중국 현지 일자리에 대한 채용 공고를 냈고 링크트인에도 900명의 구인 공고를 게시하고 있다.

구인 대상도 콘텐츠를 확보, 관리하거나 대출 서비스의 확대를 담당할 간부직은 물론 인터넷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인공지능(AI) 플랫폼인 알렉사의 디자이너 등 다양한 직종에 걸쳐 있다.

아마존이 이처럼 대대적인 인력 채용에 나선 것은 중국 시장에서 알리바바와 징둥 닷컴 등 토종 업체에 내어준 입지를 만회하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아마존은 해외 직구 형태로 중국 소비자들에게 접근하고 있으나 중국의 전자상거래 시장은 제대로 파고들지 못하고 있다. 아이리서치에 따르면 아마존이 2015년 중국의 온라인 거래총액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1%였으나 지난해에는 그 비중이 0.8%로 줄어들었다.

페이스북이 소셜 미디어 부문에서 위챗이라는 벽에 부딪혔고 검색 시장은 구글의 진출이 봉쇄된 가운데 바이두가 독보적 존재로 자리를 잡고 있는 것과 마찬가지로 아마존도 알리바바에 압도당하고 있는 형국이다.

외국 기업에 대한 중국 정부의 견제, 현지 경쟁업체들의 수완이 이런 환경을 조성한 요인들이다. 아마존은 그러나 세계 최대의 인구를 가진 중국 시장을 포기하지는 않겠다는 모습이다.

아마존은 세계적인 명성을 통해 중국 중산층을 겨냥한 상품 수입 사업에서는 어느 정도 교두보를 마련할 수 있었다. ICBC에 따르면 아마존은 지난해 4분기의 중국의 국제(cross-border) 상거래에서 7%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리서치 업체인 어낼리시스의 천 타오 연구원은 "아마존은 지난 2년간 중국의 소비 트렌드를 파악하고 국제 상거래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전시키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아마존이 비록 중국 업체들로부터 거센 도전을 받고 있지만 올해 2분기에는 중국의 국제 상거래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7.6%로 소폭 상승했을 것으로 추정했다.

아마존의 올해 1분기 국제 매출은 2년 전보다 11배 늘어난 수준을 가리키고 있다.

글로벌 상품 이동을 추적하는 오션 오디트에 따르면 아마존은 지난해 1만4천885개 컨테이너에 상당하는 상품을 수입했고 올해는 그 물량이 2만개의 컨테이너 분에 이를 것으로 에상되고 있다.

jsm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2 11:5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