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뉴욕

日아베 외교특보, '중거리탄도미사일 보유론' 또 제기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측근인 가와이 가쓰유키(河井克行) 자민당 총재 외교특보가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을 명목으로 일본의 중거리탄도미사일(IRBM)과 고속활공탄 보유 필요성을 제기했다.

14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가와이 특보는 13일(현지시간) 워싱턴에서 한 강연에서 "(핵 문제와 관련한) 북한과의 대화가 결실을 본 것이 없다"며 "결과는 모르나 지금은 압력을 가할 때"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는 자위대의 IRBM 보유 검토를 재차 촉구하고, 방위성이 내년도 예산안에 편성한 고속활공탄 연구개발에 속도를 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방위성은 오키나와 주변 낙도 등 본섬과 떨어진 도서 지역 방위 강화용으로 고속활공탄 기술을 연구하겠다며 내년 예산에 100억엔을 편성해 재무성에 제출했다.

고속활공탄은 탄환에 로켓 모터가 달려 고속으로 비행해 도서간 타격이 가능한 공격용 무기다.

가와이 특보는 또 남중국해 지역에서 미군이 중국에 대해 사실상 무력시위를 하는 '항행의 자유' 작전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일본 해상자위대 함선이 남중국해에 머무는 일수도 늘릴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이 밖에도 가와이 특보는 미 공군의 B-1 전략폭격기와 한국, 일본이 공동훈련을 해야 한다는 주장도 했다.

북한 TV, '화성-14' 추정 미사일 4발 동시발사 합성사진 공개
북한 TV, '화성-14' 추정 미사일 4발 동시발사 합성사진 공개(서울=연합뉴스) 북한 조선중앙TV가 30일 밤 방영한 '백두산 총대는 대답하리라'라는 제목의 음악 영상물 맨 마지막 장면에서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4'로 추정되는 미사일 4발이 동시에 발사되는 모습의 합성사진이 등장했다. 2017.8.3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choina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4 16:1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