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뉴욕

프랑스 전 문화장관, 트럼프 '거지소굴' 발언 맹비난

자크 랑 "매일 아무 말이나 떠들고 모욕…미국에 안 어울리는 작자"

자크 랑 전 프랑스 문화부 장관
자크 랑 전 프랑스 문화부 장관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파리=연합뉴스) 김용래 특파원 = 프랑스 문화부 장관을 두 차례 지낸 정치인 자크 랑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거지소굴' 발언을 맹비난했다.

랑은 13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와 페이스북에 '트럼프, 거지 같은 대통령'이라고 짧게 적었다.

트럼프는 최근 아이티와 아프리카 국가들을 겨냥해 "우리가 왜 거지소굴 같은 나라들의 사람들이 여기 오도록 받아줘야 하느냐"고 한 것으로 전해져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랑은 프랑스 공영 AFP통신과 인터뷰에서 트럼프를 지칭해 "이 작자가 매일같이 아무 말이나 떠들고 모욕을 하는 것을 듣고 (SNS에 그렇게) 쓰기로 했다"면서 "이런 경멸은 차마 입에 올릴 수도 없는 말"이라고 말했다

그는 "트럼프는 매일같이 사람들에 대한 경멸을 쏟아내 상처를 준다. 인종차별주의자인 그는 해방과 자유의 위대한 나라인 미국에 어울리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랑은 1980∼1990년대 프랑수아 미테랑 대통령 재임 시절 두 차례 문화부 장관을 지내는 동안 사회당 정부의 문화정책을 총괄했다.

그는 2차대전 종전 후 제5공화국 초대 대통령인 샤를 드골 재임 시절 문화부 장관이었던 문호 앙드레 말로와 더불어 프랑스 역대 문화부 장관 가운데 가장 존경받는 인물로 꼽힌다.

병인양요 때 프랑스가 약탈해간 외규장각 도서들이 한국에 돌아오는 과정에도 깊숙이 개입했던 그는 현재는 프랑스 아랍권연구소장으로 재직 중이다.

yonglae@yna.co.kr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워싱턴 AP=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14 04: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