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올림픽] 일본의 자신감, 주전 골리 후지모토 빼고 단일팀과 격돌

[올림픽] 오늘은 승리한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올림픽] 오늘은 승리한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강릉=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남북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과 일본의 물러설 수 없는 대결에서 중요한 변수가 생겼다.

단일팀은 14일 오후 4시 40분 관동하키센터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B조 조별리그 3차전(최종전)을 치른다.

단일팀과 일본은 똑같이 2전 전패로 4강 플레이오프 진출이 좌절됐지만 두 팀 모두 올림픽 첫 승이 간절하기에 양보 없는 대결이 예상된다.

그런데 일본 대표팀이 경기 전 공개한 22명 게임 엔트리에는 주전 골리 후지모토 나나가 아예 빠져 있다.

'NOT DRESSED' 명단 옆에 후지모토 나나의 이름이 적혀 있다. 아예 유니폼도 입지 않고 완전히 경기에서 빠진다는 의미다.

일본 취재진은 이에 대해 "후지모토가 부상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단일팀의 1∼2차전을 지켜본 일본은 후지모토 없이도 충분히 승리할 수 있다고 자신한 듯 보인다.

일본은 한국이 8점 차로 완패한 스웨덴과 스위스에 각각 1-2, 1-3으로 졌다. 특히 일본은 스위스전 유효슈팅에서 38-18로 앞섰다.

역대 전적 역시 일본이 한국에 7전 전승이다.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지난해 2월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에서 일본에 0-3으로 패했을 때 우리의 슈팅 19개를 모두 막아낸 골리가 바로 후지모토였다.

과연 단일팀이 후지모토가 빠진 일본의 골문을 공략해 올림픽 첫 골과 첫 승을 이룰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일본 주전 골리 후지모토 나나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일본 주전 골리 후지모토 나나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4 16:2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