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왕이 中외교부장 "남북노력 지지…이젠 북미대화로 해결해야"

"한반도문제 해결에 중요한 한 걸음 내디뎌…각국 호응이 다음 관건"

양회 기자회견 하는 왕이 중국 외교부장 [CCTV 화면 캡처]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김진방 특파원 =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이 8일 한반도 안정을 위한 남북한의 노력을 지지한다면서 이제는 북미 간 대화를 통해 해결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왕 부장은 이날 베이징(北京)의 양회(兩會·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북미 직접 대화를 위한 중국의 역할을 묻자 "남북 양측이 동계 올림픽의 기회를 잡고 긴밀한 접촉을 진행해 남북 관계 해빙으로 한반도에 완화 기류를 불어넣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동계 올림픽 기간 북한은 새로운 핵과 미사일 실험을 중단했고 한국과 미국도 북한을 겨냥한 군사 훈련을 중단했다"면서 "이는 중국이 제기한 쌍중단(雙中斷, 북한 핵·미사일 도발과 한미 연합군사훈련 중단) 제의가 남북 관계 개선을 위한 기본적인 조건을 조성하는 데 좋은 처방이었음을 입증했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현재 한반도 문제의 해결은 정확한 방향을 위해 중요한 한 걸음을 내딛었다"라면서 "우리는 남북 양측의 노력을 충분히 긍정적으로 생각하며 지지한다. 각국이 적극적으로 호응하고 협력하며 한반도 핵 문제를 대화와 해결의 궤도로 복귀시켜야 한다는 것이 다음 관건이다"라고 언급했다.

왕 부장은 그러면서 "이를 위해 특히 북미 양측이 대화와 접촉을 진행하고 각국은 쌍궤병행(雙軌竝行·한반도 비핵화 프로세스와 북미 평화협정 협상 병행)에 의거해 비핵화 목표를 견지하며 비핵화 프로세스 추진 과정에서 북한을 포함한 각국의 합리적인 안전 우려를 동등하게 해결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president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08 11:4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