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2023년 아시아태평양지역학 국제회의 대구서 열린다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대구시는 태평양지역학 국제회의기구가 2023년 행사 개최도시로 대구를 확정했다고 3일 밝혔다.

대구 신천 일대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 신천 일대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태평양지역학 국제기구는 60년 역사의 국제학회이며 지역개발, 도시계획, 경영, 정책, 산업 인프라 개발, 교통, 환경 등 공간을 매개로 다양한 학제간 연구를 하고 있다.

2023년 대구에서 열리는 제28회 아시아태평양지역학 국제회의에는 세계 20개국 400여명의 회원이 찾을 전망이다.

대구시가 행사 개최도시로 된 데는 한국지역학회 관계자들의 활발한 활동과 함께 대구시와 대구컨벤션 뷰로, 한국관광공사의 조직적인 유치 지원 활동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대구시 관계자는 "대구의 미래를 준비하는 신성장산업 육성방안에 관한 다양한 논의가 이뤄지기를 바라며 행사 준비에 빈틈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yongm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03 11:4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