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엔화, 6개월만에 달러당 112엔대로 급락…주가는 상승반전(종합)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12일 일본 도쿄 외환시장에서 달러당 엔화는 오후 3시 기준 112.29~112.30엔으로 전날 종가(111.00엔)보다 1.29엔(1.16%) 상승(엔화가치 하락)했다.

엔화가 112엔대를 기록한 것은 약 6개월만이다.

이는 미중 무역마찰에 대한 경계감으로 신흥국 등의 통화가치가 떨어지는 상황에서 엔화 매도 움직임이 강했기 때문이다.

아울러 미국 금리인상 움직임에 속도가 붙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면서 미일간 금리차 확대에 대비해 달러화 수요가 증가한 것도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이날 도쿄증시에서 닛케이지수는 22,187.96로 전날 종가보다 255.75포인트(1.17%) 오른 채 장을 마감했다.

이는 전날 미중간 무역마찰이 격화하면서 2만2천선이 무너진 데 따른 반발 심리와 엔화가치 하락에 따라 주식시장으로 자금이 몰렸기 때문으로 전문가들은 풀이했다.

일본 도쿄 주식 전광판
일본 도쿄 주식 전광판[AP=연합뉴스 자료사진]

choina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2 15: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