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양패키징 커피 음료 인도네시아서 '할랄 최고등급'

'루왁 화이트커피' 월 400만 병 판매…2조 달러 할랄 시장 진출 본격화

루왁 화이트 커피 [삼양패키징 제공=연합뉴스]
루왁 화이트 커피 [삼양패키징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삼양패키징은 인도네시아 할랄 인증기관 '무이'(MUI)에서 자사 '루왁 화이트커피'에 대해 할랄 최고 수준에 해당하는 'A 등급'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삼양패키징은 "무이 인증을 받으려면 안전성 관련 서류를 내야하는 것은 물론, 생산에서 재료 관리에 이르기까지 현장 실사를 거치는 등 까다로운 조건을 만족시켜야 한다"며 "지난해 9월부터 준비해 9개월 만에 A 등급을 받아 전 세계 2조 달러에 달하는 할랄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할 준비를 마쳤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내 음료 업체 가운데 무이 할랄 인증 A 등급을 받은 곳은 삼양패키지가 유일하다"고 덧붙였다.

인도네시아 무이는 말레이시아 '자킴'(JAKIM)과 싱가포르 '무이스'(MUIS)와 함꼐 세계 3대 할랄 인증기관으로 꼽힌다.

삼양패키징은 2016년 커피 음료 '루왁 화이트커피'를 생산자 개발방식(ODM)으로 개발해 현지 공급 중이다. 지난해부터 판매가 늘어나 월 400만병 이상이 팔리고 있다.

삼양패키징은 "인도네시아의 RTD(Ready to Drink) 커피 시장은 매년 약 10%씩 성장해 2021년에는 약 3억2천만 달러 규모에 이를 것"이라며 "이번 할랄 인증을 계기로 인도네시아 국민 브랜드로 성장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부연했다.

ts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3 10: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