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뉴욕

'30년간 외자 1천820억弗 유치' 베트남, 내실 다지기 시동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지난 30년간 1천820억 달러(약 205조1천140억원)에 달하는 외국인직접투자(FDI)를 유치하며 빠른 경제성장의 동력으로 삼았던 베트남이 외자 유치에도 내실을 다지기로 했다.

값싼 노동력만 공급하는 한계에서 벗어나 고부가가치 산업을 유치하고 기술이전과 교육훈련 등으로 자생력을 키우는 방향으로 한 걸음 더 나아가겠다는 것이다.

베트남 수출 상승 (PG) [연합뉴스 DB]
베트남 수출 상승 (PG) [연합뉴스 DB]

10일 베트남통신(VNA)에 따르면 베트남은 1987년 외국인투자법을 시행하고 지난 30년간 경제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FDI 유치에 총력을 기울였다.

덕분에 지금까지 1천820억 달러 이상의 FDI를 유치했다고 부 다이 탕 베트남 투자계획부 차관은 밝혔다.

현재까지 FDI 프로젝트는 베트남 전체 자본의 25%를 차지하고 전체 수출액의 70%를 점하고 있으며 직·간접적인 일자리 850만 개를 창출하는 등 큰 성과를 거뒀다.

그러나 대다수 FDI 기업은 베트남의 값싼 노동력과 정부로부터 인센티브를 받는 다른 자원을 활용하면서 현지 기업에 대한 기술이전은 기대 이하였다고 탕 차관은 지적했다.

탕 차관은 이에 따라 값싼 노동력에 의존하는 FDI에서 벗어나 베트남 기업을 육성하고 지원산업 발전을 촉진하는 다국적 기업 프로젝트 등 뛰어난 기술을 갖추고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FDI 프로젝트를 적극 유치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베트남 정부가 자국 기업의 기술 혁신과 근로자 교육강화 등을 뒷받침할 수 있는 정책 지원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youngky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9/10 10: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