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UNIST 논문 수준 높네'…라이덴랭킹 국내 대학 1위

쾌적한 연구환경 갖춘 UNIST
쾌적한 연구환경 갖춘 UNIST[유니스트 제공=연합뉴스]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과학기술원(UNIST)은 2018 라이덴랭킹에서 2년 연속으로 국내 1위에 올랐다고 17일 밝혔다.

세계 순위는 52위로 국내 대학 중 유일하게 100위 안에 들었다.

라이덴랭킹은 네덜란드 라이덴대학(Leiden University)에서 발표하는 세계대학 평가다.

대학의 연구력을 가늠할 수 있는 논문의 피인용 수로 순위를 매긴다.

대학 규모나 논문의 양, 평판도 등을 고려하는 다른 대학 평가와 달리 논문의 질을 분석한다.

랭킹 대상은 최근 4년(2013∼2016년) 동안 국제 논문을 1천 편 이상 발표한 대학이며, 올해는 938개 대학을 분석해 결과를 발표했다.

주요 기준은 전체 논문 중 피인용 수 상위 10% 논문의 비율이다. 한 대학이 4년간 발표한 전체 논문 중 피인용 수가 높은 논문이 얼마나 많은지 따져보는 것이다.

UNIST는 전체 논문 중 상위 10% 논문 비율이 15.2%를 나타내 국내 대학 순위 1위에 올랐다.

상위 1% 논문 비율에서도 국내 1위(1.3%)를 차지했다.

세계 순위는 미국 록펠러대가 전체 논문 중 상위 10% 논문 비율 31.5%로 1위다. 이어 MIT(25.1%), 프린스턴대(22.5%), 스탠퍼드대(22.4%), 하버드대(22.1%) 순으로 집계됐다.

정무영 UNIST 총장은 "UNIST가 세계대학 평가에서 꾸준히 우수한 지표를 얻을 수 있는 비결은 교수들의 열정과 혁신적인 아이디어의 결과"라며 "연구에 매진하도록 전폭 지원해준 정부와 국회, 울산시, 울주군에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7 14:3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