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렌틸콩, 혈당 최대 20%↓"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렌틸콩이 혈당을 크게 낮추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캐나다 겔프(Guelph)대학 인간보건영양학과의 앨리슨 던칸 교수 연구팀이 건강한 성인 24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실험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13일 보도했다.

식사로 섭취하는 쌀의 절반을 렌틸콩으로 바꾸면 식후 혈당을 최대 20%까지 낮출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던칸 교수는 밝혔다.

그의 연구팀은 ▲백미 전부 ▲백미 반/큰 그린 렌틸콩 반 ▲백미 반/ 작은 그린 렌틸콩 반 ▲백미 반/레드 렌틸콩 반 등 4가지 식사를 하게 하고 식전과 식후 2시간 동안의 혈당 변화를 관찰했다.

그 결과 백미만 먹었을 때보다 백미와 어떤 종류든 렌틸콩을 반반씩 섞어 먹었을 때 식후 혈당이 최대 20%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렌틸콩 같은 콩과 식품을 섭취했을 때는 탄수화물 속의 당분이 소화 흡수돼 혈액 속으로 들어가는 속도가 느리기 때문에 혈당도 낮을 수밖에 없다고 던칸 교수는 설명했다.

렌틸콩
렌틸콩[연합뉴스TV 캡처]

콩류에는 포도당 흡수에 관여하는 효소를 억제하는 성분과 혈당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되는 단쇄(short-chain) 지방산의 생성을 촉진하는 섬유질이 들어있다고 그는 지적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영양학회(American Society for Nutrition) 학술지 '영양학 저널'(Journal of Nutrition) 최신호에 실렸다.

sk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10:3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