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국(서울)

뉴스 홈 > 전국 > 서울

최고가 매매 아파트는 '강남 마크힐스'…193㎡ 65억원

최고가 매매 아파트는 '강남 마크힐스'
최고가 매매 아파트는 '강남 마크힐스'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전국에서 최근 4년간 거래된 아파트들 가운데 가장 비싼 가격에 매매된 아파트인 서울 강남 마크힐스. 전용면적 193㎡가 65억원에 실거래 됐으며, 3.3㎡당 거래가는 1억 1천122만원에 달했다.

3.3㎡당 1억1천여만원…10억 이상 거래 아파트 90% 서울에 몰려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전국에서 최근 4년간 거래된 아파트들 가운데 가장 비싼 가격에 매매된 아파트는 서울 강남 마크힐스로 전용면적 193㎡가 65억원에 거래됐다.

10억원 이상의 고가에 거래된 아파트 10채 중 9채는 서울에 있었고, 강원, 충북, 충남, 전북 등지에는 한 채도 없었다.

17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이노근(새누리당) 의원이 국토교통부에서 제출받은 4년간 아파트 실거래가 내역에 따르면 전국에서 가장 높은 매매가를 기록한 아파트는 강남구 청담동 마크힐스(2단지)로 전용면적 193㎡가 65억원에 실거래 됐으며, 3.3㎡당 거래가는 1억 1천122만원에 달했다.

그다음으로 비싼 가격에 매매된 아파트는 강남 상지리츠빌 카일룸2차로 전용 244㎡가 57억원(3.3㎡당 7천699만원)에 거래됐고, 3위는 성동 갤러리아포레로 271㎡가 55억원(6천685만원)에 매매됐다.

4∼10위는 상지리츠빌 카일룸2차(52억원, 244㎡), 용산 파크타워(46억원, 244㎡), 강남 논현라폴리움(45억 3천만원, 264㎡), 상지리츠빌 카일룸3차(45억원, 255㎡), 갤러리아포레(44억 4천만원, 242㎡), 갤러리아포레(44억원, 242㎡), 강남 타워팰리스(43억 8천만원, 218㎡) 순이었다.

최고가 매매 아파트는 '강남 마크힐스'
최고가 매매 아파트는 '강남 마크힐스'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전국에서 최근 4년간 거래된 아파트들 가운데 가장 비싼 가격에 매매된 아파트인 서울 강남 마크힐스. 전용면적 193㎡가 65억원에 실거래 됐으며, 3.3㎡당 거래가는 1억 1천122만원에 달했다.

지역별 최고액 거래 아파트는 경기 분당 파크뷰(38억원), 부산 해운대 두산위브더제니스(40억원), 인천 연수 더샵센트럴파크2(28억원), 대구 수성 두산위브더제니스(16억 9천만원), 대전 유성 스마트시티(16억원), 광주 서구 갤러리(11억 8천만원), 강원 강릉 교동롯데캐슬1단지(6억 4천만원), 제주 노형이편한세상(7억 3천만원) 등이다.

매매가가 10억원을 넘은 고가 아파트는 총 9천955채였으며 이 가운데 89%(8천840채)는 서울에 있었다. 또 이들 서울 아파트의 76%는 강남 3구(강남·서초·송파구)에 있었다.

그밖에 10억원 이상으로 거래된 아파트는 경기에 628채(6.3%)가 있었고, 이어 부산 355채(3.56%), 대구 57채(0.57%), 인천 46채(0.46%), 대전 19채(0.19%), 울산 6채(0.06%), 광주 2채(0.02%), 경남 1채(0.01%) 등이었다.

강원, 충북, 충남, 전북, 경북, 제주, 세종 지역에는 한 채도 없었다.

전국에서 가장 낮은 가격에 매매된 아파트는 전남 고흥 뉴코아아파트로 23㎡가 450만원에 거래됐다. 3.3㎡당 거래액은 76만원에 불과했다. 두 번째로 싼 가격에 매매된 아파트는 충북 증평 미혼여성근로자임대아파트(581만원, 38㎡)였다.

1천만원 이하로 거래된 아파트는 총 140채였다. 이 중 41채는 강원에 있었고, 경북(33채), 전북(22채), 전남·충북(각각 21채) 등지에도 있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9/17 06:05 송고

광고

광고

아이키텐플러스 광고 강용구박사, ‘키’는 노력으로 더 클 수 있다.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