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북대에 지진특화연구센터 들어선다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한반도 동남부 지진 연구에 주축이 될 지진특화연구센터가 경북대에 들어선다.

유인창 경북대 교수
유인창 경북대 교수[경북대 제공=연합뉴스]

경북대는 한국기상산업진흥원이 '기상·지진 See-At 기술개발사업'으로 교내에 지진화산기술 분야 지진특화연구센터를 설립한다고 14일 밝혔다.

한국기상진흥원은 유인창 경북대 지구시스템과학부 교수를 센터 연구 책임자로 선정했다.

유 교수팀은 9년간 연구비 42억원으로 지진학·지구물리학·지질학 자료를 통합해 한반도 동남부 지역 지진 발생원인 분석 기술을 개발한다.

유 교수는 "지난해 경주에서 발생한 9·12 지진 이후 한반도 동남부 지역은 대규모 지진 발생 가능성이 상존하는 잠재적 위험 지역으로 부상했다"며 "지진 예측 등 지진에 선제 대응하기 위한 기술개발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ms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4 16:1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