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전시 매월 22일 '대중교통의 날'…2030년까지 분담률 40%로

대중교통의 날 홍보 이미지
대중교통의 날 홍보 이미지[대전시 제공=연합뉴스]

(대전=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매월 22일은 대중교통의 날, 도로 위의 승용차를 줄여주세요."

대전시가 매월 22일을 '대중교통의 날'로 지정, 운영한다.

시는 22일 '세계 차 없는 날'에 맞춰 승용차 운행을 줄이고 대중교통 이용을 활성화하자는 취지로 교통수단별 이용 활성화 정책을 통합해 시민참여운동으로 확산해 나갈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투투 버스데이(매월 22일 버스 타기), 레일 데이(매월 11일 지하철 타기), 두발로 데이(매월 11일 자전거 및 보행의 날), 승용차 요일제(평일 1회 미운행) 등 교통수단별 활성화 시책은 기존대로 시행하되, 매월 22일은 대중교통의 날로 통합·운영할 예정이다.

시는 공공기관·단체 및 시민참여 확대를 통해 현재 28.2%에 불과한 대중교통 분담률을 오는 2030년까지 40%로 끌어올릴 계획이다.

시는 교통건설국, 대중교통혁신추진단, 공보관실 등 관계부서를 중심으로 '대중교통 활성화 통합운영 홍보체계'를 구축하고 산하기관, 5개 자치구와 함께 시민참여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시는 시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오는 20일부터 3일간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시민포럼'을 여는 등 세계 차 없는 날 기념 시민참여 교통환경 퍼포먼스, 거리 홍보캠페인 등도 펼칠 계획이다.

jchu20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4 17:1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