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성 가리비축제' 좋은데이 소주 500만병으로 알린다

고성군-㈜무학 '업무협약'…내달 27일 백세공원서 '개막'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 관광 홍보 업무협약[경남 고성군 제공]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 관광 홍보 업무협약[경남 고성군 제공]

(고성=연합뉴스) 지성호 기자 = 경남 고성군에서 처음 여는 '2017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가 지역 주류회사 소주병을 통해 홍보된다.

고성군은 14일 청내 중회의실에서 이향래 군수 권한대행, 강민철 ㈜무학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가리비 수산물축제 관광 홍보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이날 협약으로 두 기관은 가리비 수산물축제 공동마케팅을 추진, 지역 향토문화 축제 활성화와 관광자원 홍보지원에 상호협력한다.

특히 무학은 이달 중순부터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 홍보 라벨이 부착된 제품 500만병을 생산하기로 했다.

이향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이번 협약으로 미 식품의약청(FDA)이 지정한 자란만 청정지역에서 생산되는 고성군 수산물과 무학의 맑고 깨끗한 이미지가 서로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고성 가리비 수산물축제는 내달 27일부터 29일까지 고성읍 수남리 백세공원 일원에서 진행된다.

축제에는 지역 특산물인 가리비를 비롯해 굴, 미더덕, 새우, 생선회 등 다양한 시식행사와 먹을거리가 준비된다.

군은 상세한 프로그램을 기획해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축제장 인근에 남산공원, 해지게 다리, 오토캠핑장 등 관광지가 있어 많은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군은 기대하고 있다.

고성군 어민들은 130㏊ 가리비 양식장에서 연간 4천500t(220여억원)의 가리비를 생산하고 있으며 해마다 양식면적이 증가하고 있다.

경남 고성군 자란만서 자란 '가리비'[경남 고성군 제공]
경남 고성군 자란만서 자란 '가리비'[경남 고성군 제공]

shch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9/14 16: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