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IST 뇌질환 치료 의료기기 원천기술 개발에 도전
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DGIST 뇌질환 치료 의료기기 원천기술 개발에 도전

인간 뇌
인간 뇌 [게티이미지뱅크 제공=연합뉴스]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DGIST가 뇌 질환 치료 의료기기 원천기술 개발에 나선다.

9일 DGIST에 따르면 뇌기능항상성연구단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 2017년도 7차 바이오·의료기술개발사업에 선정돼 2022년까지 85억8천만원(국비 78억원·시비 7억8천만원)을 지원받는다.

연구단은 뇌 기능 항상성 유지를 위한 멀티모달 뇌 기능 센싱 및 제어기술을 연구한다.

뇌 신경회로 활성 변화를 탐지하고 제어하는 시스템을 개발해 파킨슨병, 알츠하이머병과 같은 뇌 질환 치료 의료기기 원천기술을 개발하는 것이 목표다.

DGIST 정보통신융합전공 최지웅·이정협, 장재은·황재윤 교수, 뇌·인지과학전공 문제일·오용석·전현애 교수, 로봇공학전공 김진영 박사와 장경인·최홍수 교수, DGIST 부설 한국뇌연구원 라종철·최준호 박사 등 뇌과학, ICT, 의료 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한다.

국가영장류센터 이영전·진영배 박사도 함께한다고 DGIST는 설명했다.

최지웅 교수는 "파킨슨병, 치매, 인지장애 등 뇌 질환 치료 원천기술과 의료기기 개발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약, 줄기세포, 유전체, 차세대 의료기술 등 미래 바이오·의료기술 연구개발과 바이오 인프라 구축을 목표로 한 이번 공모사업에는 DGIST와 경북대, 한양대가 선정됐다.

yi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09 10:1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