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완섭 충남 서산시장 "3선 도전 굳혔다"

(서산=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이완섭 충남 서산시장은 3일 "시장으로서의 책무를 마무리해야겠다는 생각에 3선에 도전하기로 마음을 굳혔다"고 밝혔다.

기자간담회 중인 이완섭 서산시장
기자간담회 중인 이완섭 서산시장[서산시 제공=연합뉴스]

이 시장은 이날 시청 중회의실에서 연 신년기자간담회에서 지방선거 출마 여부 질문에 이같이 답하고 "3선에 성공하면 오로지 4년 동안 열과 성의를 다해 시장으로서의 책무를 충실히 수행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열심히 일을 잘해서 시민 모두가 바라는 목표 달성을 위해 열과 성의를 다하는 것이 저에게 주어진 책무라고 생각한다"며 "어떤 변수에도 흔들리지 않고 오로지 서산발전과 시민 행복을 위해 일하고, 그런 의미에서 총선에 출마하는 일도 없을 것"이라고 잘라 말했다.

그는 또 "지역사회와 대산공단 입주기업의 상생발전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 대산공단 입주기업 동반성장 프로젝트를 차질 없이 추진해 상반기 중 구체적인 성과를 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실무협의회를 구성하고 선도사업 선정, 행정절차 이행 등 차례차례 절차를 밟아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서산을 중심으로 한 사통팔달 교통체계 구축계획도 설명했다.

지난해 사전타당성 검토 통과로 사업 추진이 확정된 서산비행장 민항유치와 기본 및 실시 설계용역비를 확보한 서산~대전 간 고속도로 건설에도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서산~룽청 항로를 오가는 국제여객선을 상반기 중 취항시키고 서산 대산항 철도와 서산공항 인입선 철도사업을 국가계획에 반영시키는 데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완섭 서산시장 신년기자간담회
이완섭 서산시장 신년기자간담회[서산시 제공=연합뉴스]

이 시장은 특히 충남 서북부 지역의 가뭄 고착화·장기화에 따른 대책으로 지난해 8월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에 빠진 아산호-삽교호-대호호 수계연결사업과 대산 임해 산업 지역 해수 담수화 사업을 비롯해 대청댐 계통 광역 상수도 개발을 조속히 마무리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설명했다.

이 시장은 "남은 임기도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공약을 비롯한 기존 사업들을 알차게 마무리하겠다"며 "이를 위해 시민과 함께 달려 서산발전과 시민 행복을 반드시 이뤄 내겠다는 여주필성(與走必成)의 자세로 시정에 더욱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min36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3 14:1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