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선6기 충북지사 연설 가장 많이 등장한 단어는 '바이오'

홈페이지 공개한 437건 연설문서 137차례 언급
이언구·김양희 도의장도 7, 8위에 올라 '눈길'

(청주=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민선 6기 4년동안 이시종 충북지사가 연설에서 가장 많이 언급한 핵심 키워드는 '바이오'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가대표선수촌 개촌식서 환영사하는 이시종 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가대표선수촌 개촌식서 환영사하는 이시종 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3일 충북도에 따르면 빅데이터를 활용해 민선 6기가 시작된 2014년 7월부터 지난해 10월까지 도 홈페이지에 등록된 이 지사 연설문 437건을 분석한 결과, 바이오라는 단어가 137차례 등장해 사용빈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청주가 133건으로 뒤를 이었고 엑스포(129건·3위), 오송(115건·4위), 유기농(113건·6위), 생명(100건·9위) 등 충북도가 캐치프레이즈로 내건 '4% 충북경제'와 관련 있는 단어들이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괴산(114건)이 2015년 유기농산업엑스포를 전후해 집중적으로 거론하면서 5위를 차지했고, 체전(99건·10위), 화장품(97건 11위) 등도 이 지사 연설문에 자주 등장했다.

눈길을 끄는 것은 이언구 전 도의회 의장과 김양희 의장의 이름도 각각 104건, 100건 언급돼 사용 빈도 7위와 8위에 올랐다. 이들 둘을 합하면 이 지사 연설문에 가장 많이 등장한 것은 도의회 의장인 셈이다.

이 지사가 각종 행사 때마다 빼놓지 않고 도의회 의장을 소개하면서 거론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또 이 지사의 월 평균 연설문은 11건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9월은 33건의 연설문이 등록돼 이 지사가 가장 바빴던 달로 기록됐다. 당시 중국인 유학생페스티벌, 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한방바이오엑스포, 국가대표 선수촌 개촌식 등 대규모 행사가 집중됐다.

bw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3 10:0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