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軍 "양구 군용버스 추락 사고…집중 치료 중인 중상자는 4명"

나머지 18명 단순 골절 및 타박상…모두 생명에는 지장 없어
군 당국 "장병 치료 회복 위한 모든 조치 강구…차량 일제 점검"

양구 군 버스 추락, 응급실 향하는 병사
양구 군 버스 추락, 응급실 향하는 병사(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2일 오후 5시 3분께 강원 양구군 방산면 고방산리 도고 터널 인근에서 25인승 군용 미니버스가 20여m 아래로 추락하는 사고가 났다. 부상을 입은 병사가 춘천성심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 2018.1.2
yangdoo@yna.co.kr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지난 2일 양구 군용버스 추락 사고로 다친 육군 21사단 신병교육대 소속 훈련병 22명 중 4명은 집중 치료 중인 중상자로 파악됐다.

육군은 부상자 22명 중 집중적인 치료가 필요한 환자는 4명이고, 18명은 단순 골절, 타박상 등으로 치료 및 관찰 중이라고 3일 밝혔다.

4명 중 1명은 춘천 성심병원 중환자실, 3명은 수도통합병원 중환자실에서 각각 집중 치료 중이다.

이 중 1명은 척수손상에 의한 하지 마비 증세가 있고, 1명은 뇌출혈로 응급 수술을 한 후 경과를 관찰 중이다.

나머지 2명은 예방적 차원에서 상태를 관찰 중이라고 군 당국은 밝혔다.

다만 군 당국은 중상자 4명을 포함해 부상 장병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덧붙였다.

군 당국은 이 사고와 관련해 양구경찰서와 도로교통안전관리공단과 합동조사 등을 통해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군 관계자는 "부상 장병의 치료와 회복을 위해 필요한 모든 조처를 하고 있다"며 "육군 전 부대에 차량 일제 점검 등 재발 방지를 위한 후속 조치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j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1/03 12:2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