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천공항, 제2기 노사전협의회 출범 예정…"정규직 전환 논의"

지난해 8월 열린 인천공항 노사전문가협의회 첫 회의 모습
지난해 8월 열린 인천공항 노사전문가협의회 첫 회의 모습[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인천국제공항공사는 비정규직 근로자의 정규직 전환 관련 세부방안을 논의할 제2기 노사전문가협의회를 출범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협의회는 지난해 발표한 정규직 전환 방안을 바탕으로 전환 대상자의 처우, 채용 등 세부 사항 등을 논의한다. 자회사 설립 등을 위한 인천국제공항공사법 개정, 임금 체계, 복리 후생 방안 등이 주요 안건으로 다뤄질 전망이다.

협의회에서는 공사 정규직 노조를 비롯해 민주노총·한국노총·보안검색근로자의회 등이 노동자 대표단에 포함될 예정이다. 다만 구체적인 구성 인원, 첫 회의 시기 등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정일영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지난해 12월 발표한 약 3천명의 직접고용, 자회사를 통한 약 7천명의 정규직 전환은 한 치의 흔들림 없이 추진될 것"이라며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을 당부했다.

공사는 작년 12월 협력사 비정규직 근로자 1만명 중 소방대와 보안 검색 분야를 맡는 3천여명을 직접 고용하고 나머지 비정규직 7천여명을 자회사 2곳을 통해 정규직으로 전환한다는 내용의 계획을 발표했다.

한국노총 산하 비정규직 노조는 항공등화시설유지관리, 전력계통 시설 유지관리 등 6개 분야에 종사하는 610명에 대한 직접고용을 요구하며 올해 1월부터 천막 농성을 벌이고 있다.

y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2 16:1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