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관용 경북도지사 "동해안에 국립지진방재연구원 설치해야"

자유한국당 대구·경북 안전 및 생활점검 회의 [경북도 제공=연합뉴스]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13일 대구시청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대구·경북 안전 및 생활 점검회의에서 국립지진방재연구원 동해안 설립을 주장했다.

김 도지사는 "2016년과 2017년 경주와 포항에서 규모 5.8과 5.4 지진이 나는 등 지진 발생 위험이 가장 큰 동해안에 지진 조사·방재 연구기관인 국립지진방재연구원 설치가 절실하다"고 말했다.

그는 일본과 미국 등이 지진이 빈번한 지역에 연구기관을 둔 점을 설명하고 지진을 체계적으로 연구하는 기관 설립이 시급하다고 역설했다.

이날 회의에는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와 함진규 정책위의장, 권영진 대구시장, 시·도 주요 간부들이 참석했다.

har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3 15:1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