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졸업생 1명인 울산 효문분교의 '특별한 졸업식'

"따뜻한 졸업식"…6학년 없어 내년엔 졸업식 못할 처지

졸업생이 1명 뿐인 초등학교 '특별한 졸업식'
졸업생이 1명 뿐인 초등학교 '특별한 졸업식'[효문분교 제공=연합뉴스]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 북구 연암초등학교 효문분교에서 1명을 위한 특별한 졸업식이 마련됐다.

효문분교는 13일 6학년 안수로 군의 졸업식을 열었다.

68회 졸업식이지만, 올해는 전교생이 7명뿐인 효문분교에서 졸업생이 안 군뿐이다. 또래가 없어 학년 내내 혼자 지내다 졸업식을 맞았다.

졸업생이 1명 뿐인 초등학교 '특별한 졸업식'
졸업생이 1명 뿐인 초등학교 '특별한 졸업식'[효문분교 제공=연합뉴스]

졸업식은 안 군의 어릴 때 모습과 커가는 과정 등을 담은 영상을 내외빈에게 보여주는 순서로 진행됐다.

또 혼자뿐인 안 군의 졸업식이 외롭지 않도록 졸업한 동창 선배들과 재학생 후배 여동생, 안 군을 맡아 가르쳤던 선생님과 담임 선생님들의 영상 편지, 가족의 영상 편지, 학생들의 피리 연주 등이 이어졌다.

안 군도 "후배들한테 정말 고맙고 학교에서 지낸 많은 추억을 잊을 수 없다"고 후배들과 선생님들에게 화답했다.

조필재 효문분교 교사는 "수로는 인성과 창의성이 뛰어나고 동생들도 잘 챙기는 훌륭한 학생"이라고 칭찬했다.

김영아 연암초 교장은 "오늘 수로 군의 졸업식은 20∼30년 전의 졸업식 분위기였고, 가족과 같은 끈끈한 정을 느낄 수 있는 따뜻한 졸업식이었다"고 했다.

졸업생이 1명 뿐인 초등학교 '특별한 졸업식'
졸업생이 1명 뿐인 초등학교 '특별한 졸업식'[효문분교 제공=연합뉴스]

효문분교는 학생 수가 줄면서 2013년 효문초등학교에서 분교가 됐다. 이 학교는 인근의 효문산업단지가 계속 확장되고 주민들도 거주지를 옮기면서 학생 수가 감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1학년 1명, 2학년 2명, 4학년 3명, 6학년 1명에서 6학년 안 군이 졸업했고, 올해 6학년에 전학해 오는 학생이 없으면 내년에는 졸업식 자체가 없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3 16: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