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주 메가폴리스 인기 상한가…분양률 84% 달해

디앤특수유리·원네스팜, 충주시와 투자 협약

(충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충북 충주 메가폴리스 산업단지에 기업들이 잇따라 입주하고 있다.

충주 메가폴리스 조감도
충주 메가폴리스 조감도

디앤특수유리와 원네스팜이 올해 메가폴리스에 입주한다. 두 기업은 14일 충주시와 투자협약을 각각 체결했다.

디앤특수유리는 곡강화유리와 접합유리 등을 제조하는 업체로 33억원을 투자, 오는 6월까지 3천190㎡ 부지에 1천860㎡ 규모의 공장을 짓기로 했다.

원네스팜은 80억원을 투자해 오는 9월까지 6천119㎡ 부지에 4천261㎡ 규모의 농산물 제조공장을 건립한다.

두 기업의 직원 채용 규모는 100명을 웃돌 것으로 보인다.

충주 메가폴리스 분양률은 83.8%에 달한다. 입주 기업은 디앤특수유리와 원네스팜을 포함, 28곳이다.

충북도와 충주시는 기업들이 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하며 지역사회와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인허가 등 제반 사항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새해 들어서도 메가폴리스에 대한 기업들의 투자가 잇따르고 있다"며 "기업 하기 좋은 도시다운 명성에 걸맞게 신속한 행정지원과 애로사항 해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2/14 09:2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