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시 출자 조선업구조개선 펀드, 이에스다산에 13억 투자

현대중공업 울산 조선소 전경
현대중공업 울산 조선소 전경[현대중공업 제공]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가 조선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해 6월 출자한 조선업구조개선 펀드의 1호 투자기업으로 이에스다산이 선정됐다.

울산시는 전국을 대상으로 하는 조선업구조개선 펀드인 현대수림 챔피언십 투자조합(운용사 현대기술투자, 수림창업투자)이 최근 투자심사위원회를 열고 울산 조선업체 이에스다산에 13억원을 투자키로 했다고 8일 밝혔다.

이에스다산은 다른 펀드에서도 투자를 유치해 총 40억원을 지원받는다.

이에스다산은 특수문 엔지니어링과 설계에 대한 강점을 기반으로 방수, 방화, 내진, 탈출 성능 등을 인증받은 기업이다.

투자 심의에서는 특수문 분야 전문성, 다른 산업 확장 가능성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에스다산은 울산시 울주군 서생면 해맞이로에 본점, 울산대학교에 침수 방호설비 성능시험장, 경주 외동읍에 공장을 두고 있다.

울산시가 지원하는 창업보육센터에서 2008년 창업해 펀드 투자금까지 지원받는 기업으로 성장했다.

시는 조선업구조개선 펀드로 이처럼 울산 유망 조선과 조선기자재 중소·벤처기업을 발굴·지원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앞으로 조선업종 회복 시 시너지 효과를 나타낼 것으로 보고 있다.

시는 지역 수요에 맞는 규모로 창업지원 펀드를 꾸준히 확대해 조선업 관련 업체와 청년 창업기업에 계속 투자하기로 했다.

또 유망기업에 투자해 성과를 회수하고 재투자하는 선순환 창업 생태계도 구축할 계획이다.

한편, 조선업구조개선 펀드는 총 500억원 규모로 결성됐다. 울산에서는 울산시와 테크노파크 등 4개 기관이 참여했다. 결성액의 60% 이상을 조선업과 연관 중소기업에 투자한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3/08 09:2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2016 미래창조 귀농귀촌 박람회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