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원주 환경·시민단체, 지방선거 환경정책 제안

원주 환경·시민단체, 지방선거 환경정책 제안
원주 환경·시민단체, 지방선거 환경정책 제안(원주=연합뉴스) 김영인 기자 = 원주녹색연합과 한살림소비자생활협동조합 등 지역 4개 환경·시민단체는 16일 원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미세먼지 대책과 열병합발전소와 관련한 환경정책 제안을 하고 있다. 2018.5.16
kimyi@yna.co.kr

(원주=연합뉴스) 김영인 기자 = 원주녹색연합과 한살림소비자생활협동조합 등 강원 원주지역 4개 환경·시민단체는 16일 원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미세먼지 등 환경 관련 정책을 지방선거 출마자와 원주시에 제안했다.

이들 단체는 "미세먼지는 미봉책으로는 청정도시와 청정한 공기를 꿈꾸기 어렵다"며 대기환경 분야 진단과 필요한 정책 마련을 촉구했다.

이어 "미세먼지가 전국 최고 수준의 농도를 보이는데도 원주시는 노후 경유차 폐차 지원 등 일시적이고 형식적인 지원정책에 머물러 있다"라며 "대기오염 측정망 확대와 발생원별 추적조사, 수도권 대기오염 총량관리지역에 원주시 포함 등 장기적인 대책을 수립, 추진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 "문막SRF 열병합발전소는 미세먼지 배출뿐만 아니라 2차 생성물질인 질소산화물과 황산화물 등으로 연간 100t 내외의 미세먼지 유발물질이 발생하게 된다"며 전면 취소를 촉구했다.

이밖에 문막지역에서 발생하는 유해화학물질의 엄밀한 관리와 친환경 에너지 시내버스의 대대적인 증차 등 혁신적인 대중 교통체계 마련 등을 제안했다.

kimy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5/16 15:1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