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6·13 선거] 진안군 최고령 108세 할머니도 '한 표'

투표에 참여한 전북 진안군 최고령 김입분 할머니 [진안군제공=연합뉴스]
투표에 참여한 전북 진안군 최고령 김입분 할머니 [진안군제공=연합뉴스]

(진안=연합뉴스) 이윤승 기자 =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일인 13일 오후 전북 진안군 안천면 투표소에서 진안군 최고령 유권자인 김입분(괴정마을) 할머니가 소중할 한 표를 행사했다.

김 할머니는 마을 이장의 부축을 받고 면사무소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투표를 마쳤다.

투표소까지 동행한 괴정마을 송학용 이장은 "1909년생인 김 할머니는 보행에 지장이 없을 정도로 건강해 선거 때마다 한 번도 빠트리지 않고 투표에 참여했다"고 말했다.

김 할머니는 "여생 동안 얼마나 투표에 참여할지 모르지만 남아있는 사람이 잘살 수 있도록 성실하고 참신한 일꾼을 뽑기 위해 한 표를 행사했다"고 말했다.

lov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3 15:2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