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터뷰] 이환주 남원시장 당선인

"국립 공공의료대학 유치 등 현안 해결 최선 다하겠다"

이환주 남원시장 당선인
이환주 남원시장 당선인

(남원=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6·13 지방선거에서 3선 고지에 오른 더불어민주당 이환주 전북 남원시장 당선인은 13일 "문재인 정부와 함께 지역의 굵직한 현안들을 해결하라는 시민의 뜻이 모였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당선인은 "현명한 판단을 해준 시민에게 감사한다"며 "국립공공의료대학 유치와 지리산 친환경 전기열차 등의 문제를 푸는 데 시정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이 당선인과의 문답.

-- 당선 소감은.

▲ 남원은 서남대 폐교 이후 국립 공공의료대학 유치와 문재인 대통령의 지역공약인 지리산 친환경 전기열차 추진 등 정부 여당과 풀어야 할 일이 산적해 있다. 이번 선거 결과는 문재인 정부와 함께 지역의 이런 굵직한 현안을 해결하라는 시민의 뜻이 모인 것으로 생각한다.

-- 선거가 예상외로 치열한 접전 양상을 보였는데 이유는.

▲ 그동안 시장으로서 해왔던 일에 대한 평가와 앞으로 해야 할 일들에 대한 적임자가 누구인지를 판단하기보다 무조건 바꿔야 한다는 선동에 일부 동요가 있었던 것 같다. 다행히 현명한 대다수의 시민이 올바른 판단을 해줬다고 생각한다.

-- 향후 4년간 역점을 두고 추진할 일은.

▲ 우선 선거기간 동안 갈라졌던 시민사회와 정치 관계자를 남원발전이라는 대명제 아래로 하나로 묶는 데 주력하겠다. 선거기간 동안 중단됐던 국립공공의료대학의 유치 업무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지리산 친환경전기열차 사업을 본 궤도에 올리는 데도 심혈을 기울이겠다.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주민 복지를 향상하는 데도 전력을 기울이겠다.

-- 시민에게 하고 싶은 말은.

▲ 이제 남원은 문재인 정부 출범과 함께 찾아온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이 물결치는 변화의 시대에서 더 큰 성장을 기약할 것이다. 선거를 통해 내려준 시민 여러분의 명령을 준엄하게 받아들여 더 당당하고 더 큰 걸음으로 남원발전을 이룩하겠다.

doin1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02:0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