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터뷰] 장종태 대전 서구청장 당선인

"기쁨보다 책임감 커…50만 구민이 주인인 구청 만들 것"

장종태 대전 서구청장 당선인 [장종태 당선인 제공=연합뉴스]

(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재선에 성공한 더불어민주당 장종태(65) 대전 서구청장 당선인은 14일 "구민이 주인인 서구를 만들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장 당선인은 연합뉴스 인터뷰에서 "기쁨보다 더 커다란 책임감을 느낀다"며 "문재인 정부의 든든한 구청장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다음은 장 당선인과 일문일답.

-- 재선에 성공한 소감은.

▲ 민선 6기에 이어 민선 7기 구정을 맡겨주신 대전 서구민께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 구민의 압도적인 지지와 뜨거운 성원을 받아 가슴이 벅차다. 구민이 주인인 서구를 만들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 함께 경쟁했던 후보들에게도 위로와 감사의 말을 전한다.

-- 구정 운영 방향은.

▲ 구민들께 약속드린 대로 녹색복지도시 조성을 통해 오늘보다 내일이 더 행복한 서구, 삶의 질이 높은 서구를 만들어 나가겠다. 이번에 다시 50만 서구민의 명을 다시 받았는데, 기쁨보다 더 커다란 책임감을 느낀다. 이번 선거에서 민주당이 선전한 건 우리가 잘해서라기보다는 국민의 염원, 구민의 명령이 그만큼 간절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그 염원을 잊지 않고 문재인 정부의 든든한 구청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 구민들께 하고 싶은 말은.

▲ 내일부터 다시 서구민 모두의 구청장으로 돌아간다. 저를 지지하지 않았던 분들에게도 다가가 귀를 기울이겠다. '구민을 위한 서구'란 목표 하나만 보고 든든한 구청을 만들어 가겠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young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01:1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