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초접전 끝 제주도교육감 진보 이석문 재선 확실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제주도교육감 선거에서 현직 이석문 후보가 초접전 끝에 당선이 확실시되고 있다.

꽃목걸이 건 이석문 후보
꽃목걸이 건 이석문 후보(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개표 과정에서 김광수 제주도교육감 후보와 접전을 벌인 이석문 후보가 14일 오전 제주시 연동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당선이 유력해지자 지지자들로부터 꽃목걸이를 받아걸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6.14
jihopark@yna.co.kr

이 후보는 96.7%의 개표율을 기록 중인 14일 오전 5시 10분 기준 51.1%인 16만8천817표를 획득, 16만1천376표(48.9%)를 얻은 김광수 후보를 7천441표 앞서 있다.

이 후보는 전날 오후 6시 투표 마감 시각에 발표된 방송3사 출구조사 결과 예상득표율 52.6%로 김 후보(47.4%)를 앞설 것으로 예측됐다.

그러나 예상보다 김 후보가 선전하며 엎치락뒤치락하는 초접전을 보인 끝에 이날 새벽녘에야 승기를 잡았고, 동틀 무렵에야 당선이 확실시됐다.

중등 평교사 출신인 이 후보는 2014년 지방선거에서 진보 성향 인사로는 처음으로 제주교육 수장 자리에 올랐다.

1989년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 활동으로 해직됐다가 복직한 이력이 있으며, 2000년 전교조 제주지부장으로 선출됐다. 2010년 교육의원으로 도의회에 입성해 의정활동을 하기도 했다.

ato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05:2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