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평택세관 개청 38주년…무역규모 5배 증가

(평택=연합뉴스) 김종식 기자 = 평택직할세관이 14일로 개청 38주년을 맞았다.

1980년 6월 14일 수원세관 오산감시서로 출발해 1996년 수원세관 평택출장소, 2002년 평택세관, 2009년 관세청 직할세관으로 승격돼 오늘에 이르고 있다.

출발 당시 6명의 직원이 미 공군 오산기지의 항공기 휴대품 관련 감시업무를 담당했으나, 현재는 수입과·조사과·통상과 등 6개 과에 130여 명의 직원들이 근무하고 있다.

또 무역규모는 2002년 세관승격 당시 122억 달러(수출 64억·수입 58억)에서 2017년 650억 달러(수출 290억·수입 360억)로 5배 이상 증가했다.

수출입 물동량도 같은 기간 연간 1천400만 톤에서 7천만 톤으로 5배 증가했고, 이 가운데 컨테이너 처리량은 6만5천TEU에서 58만4천TEU로 9배가량 증가하는 등 큰 폭의 성장세를 기록했다.

평택직할세관이 14일 개청 38주년 기념식에 이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평택세관 제공=연합뉴스]

세관은 이날 개청 38주년 행사를 하고 관세행정 협조자와 우수 직원을 표창했다.

신현은 세관장은 "평택·당진항은 대중국 교역의 전초기지이자 중부권 중심항으로 비약적인 발전을 해왔다"며 "지역과 함께 성장하도록 기본에 충실한 관세행정과 혁신적이고 청렴한 마음가짐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jong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14:5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