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남지사에 4선 국회의원 출신 양승조 후보 당선 확실

(천안=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6·13 지방선거 충남지사에 더불어민주당 양승조(59) 후보의 당선이 확실시되고 있다.

환호하는 양승조 충남지사 후보
환호하는 양승조 충남지사 후보(천안=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13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충남지사 후보가 충남 천안시 선거 사무실에서 방송사 출구조사 결과 당선이 유력하자 지지자들과 환호하고 있다. 2018.6.13 cityboy@yna.co.kr

양 후보는 14일 자정 현재 38.4%의 개표가 진행된 상황에서 28만3천174표를 얻어 60.9%의 압도적인 득표율을 기록했다.

자유한국당 이인제 후보와 코리아당 차국환 후보는 각각 36.5%, 2.5%를 얻는 데 그쳤다.

2004년 17대 국회의원으로 정계에 입문해 20대까지 내리 4선 의원을 지낸 양 당선인은 이번 지방선거에서 차기 도백(道伯)에 출사표를 던졌다.

그동안 지지율 여론조사에서 줄곧 이인제 후보에 두자릿 수 이상 앞서온 양 당선인은 이번에 두 배 가까운 지지율로 여유로운 승리를 거뒀다.

이인제 후보는 막판 뒤집기를 꿈꾸며 천안병 보궐선거 비용 부담 문제, 측근 변호사 보건복지부 추천 의혹 등 총공세에 나섰지만 반전은 없었다.

그는 이번 선거운동 기간 플러스 아동수당 도입, 70세 이상 어르신 버스비 무료화, 노후화된 석탄화력발전소 조기폐쇄, 수도권 규제정책 등을 주요 공약으로 제시했다.

양 후보는 "압도적인 지지와 격려로 제38대 충남지사란 막중한 소임을 맡겨 주신 데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도민의 뜻을 받들어 새로운 정치와 변화를 이끌어 내겠다"고 말했다.

j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6/14 00:1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