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수돗물 수질검사 깐깐해진다…감시항목 확대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지역 수돗물 수질감시 항목이 279종으로 확대된다.

부산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수돗물의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올해 하반기부터 수돗물 수질감시 항목을 기존 266종에서 279종으로 확대한다고 12일 밝혔다.

부산 정수 검사항목 변천사 [부산시 제공=연합뉴스]
부산 정수 검사항목 변천사 [부산시 제공=연합뉴스]

부산지역 상수도 취수원은 낙동강 최하류에 위치해 새로운 유해물질 오염 가능성이 상존하고 있다.

상수도본부는 기존 감시항목 가운데 검출사례가 없거나 위해성이 낮은 11종은 제외하고 최근 환경부에서 수질감시항목으로 지정한 과불화화합물과 니트로사민류 등 24종을 추가했다.

상수도본부는 올해 수질 감시항목 확대를 위해 8억원을 들여 기체크로마토그래프 질량분석기 등 14종의 최첨단 수질분석 장비를 구매할 계획이다.

현재 먹는물 수질관리는 세계보건기구(WHO) 162개 항목과 미국환경보호청(EPA) 104개 항목으로 관리하고 있다.

부산시는 이번 수질감시 항목 확대로 세계 최고 수준의 수질감시 체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2 07: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