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북도 산하기관 비정규직 200여 명 정규직 전환

경북도청 [연합뉴스 자료 사진]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는 산하기관 비정규직 200여 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도는 정부에서 추진하는 고용 안정과 일자리 나눔 정책인 공공부문 2단계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을 위해 그동안 산하기관 27곳을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벌였다.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기관별 전환 대상자를 확정하고 전환심의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조만간 통합 지침을 마련해 각 기관에 전달할 계획이다.

도는 산하기관 비정규직 530여 명 가운데 정규직 전환 대상이 200여 명에 이를 것으로 본다.

지난해 산하기관에 시범 시행한 주4일 근무 직원 채용과 관련해서는 연구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모델 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지난 4월부터 주4일 근무제 채용 장단점과 개선 방향에 대한 전문용역을 시행하고 있으며 용역 결과를 토대로 확대 여부 등 가이드라인을 확정하기로 했다.

도는 지난해 시범사업으로 경북테크노파크 등 산하기관 5곳에 주4일제 근무 인력 22명을 채용했다.

도는 또 출자출연기관 기능조정을 위한 태스크포스를 구성하고 공석인 기관장 공모에 조속히 나서기로 했다.

법과 원칙을 준수한 산하 기관장 임명, 임원 임기 규정 등 권고안을 마련해 제시할 예정이다.

안병윤 경북도 기획조정실장은 "공공기관이 정부와 도 정책을 선도적으로 추진해야 한다"며 "산하 출자출연기관이 도민에게 신뢰받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har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2 18: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