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북 폭염대응 TF 가동…쉼터에 냉방비 50억원 지원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자 전북도가 12일 폭염대응 태스크포스(TF)를 가동했다.

전날 도내 전체에 폭염 주의보가 발령된 데 이어 이날 전주·익산·완주·임실 등에 폭염 경보가 내려진 데 따른 것이다.

폭염대응 TF는 분야별 24시간 철저한 상황관리 등 오는 9월 30일까지 폭염 피해에 대해 즉각 대응하려는 취지다.

앞서 도는 폭염 피해를 줄이기 위해 50여억원을 들여 에어컨이 설치된 경로당 등 4천800곳을 무더위쉼터로 지정해 냉방비를 지원하고 냉방기(에어컨) 점검을 마무리했다.

또 농촌 지역과 건설사업장 등에 대한 무더위 휴식시간제 (오후 2∼5시) 운영과 폭염특보 발령 때 폭염대비 국민 행동요령 등을 전광판·마을방송·가두방송을 통해 알리고 있다.

전북도 관계자는 "폭염특보가 발표되면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물을 자주 마시는 등 기본수칙을 지키는 것이 최우선"이라고 말했다.

ich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2 16: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