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천서도 일본뇌염 매개모기 발견…"안 물리도록 주의"

마트에 진열된 모기 퇴치용품
마트에 진열된 모기 퇴치용품(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이달 초 전국에 일본뇌염주의보가 발령되면서 봄이지만 소비자들이 모기 퇴치용품 준비를 서두르고 있다. 2018.4.12
toadboy@yna.co.kr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에서도 올해 들어 첫 일본뇌염 매개모기가 발견됐다.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은 7월 9∼10일 남구에서 채집된 모기 중 일본뇌염을 옮기는 작은빨간집모기가 발견됐다고 12일 밝혔다.

작은빨간집모기는 올해 4월 3일 부산에서 발견된 데 이어 경남·제주·강원 등지에서 잇따라 확인됐다.

질병관리본부는 4월 3일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를 발령했고, 7월 6일 주의보를 일본뇌염 경보로 격상했다.

일본뇌염은 발열이나 두통과 같은 가벼운 증상이 대부분이지만 250명 중 1명 정도는 급성 뇌염, 수막염 등에 이를 수 있는 감염병이다.

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야외 활동 때 긴 바지와 긴 소매 옷을 입어 피부 노출을 최소화하고 모기 기피제를 뿌려 모기에게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iny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3 09: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