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전·충남 당분간 무더위 지속…곳곳에서 열대야 현상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금요일인 13일 대전 세종 충남은 최고기온이 28∼35도 분포를 보이며 무더위가 지속할 전망이다.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져 있고, 당분간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올라 매우 덥겠다.

'곰도 더워요'
'곰도 더워요'(대전=연합뉴스) 김소연 기자 = 대전에 폭염경보가 내려진 12일 오후 대전 오월드에서 곰이 폭포수를 맞고 있다. 2018.7.12

또 오전에는 서해안과 충남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끼는 만큼 출근길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전 6시25분 현재 대전과 충남 논산·예산에서는 밤사이 충분히 기온이 떨어지지 않은 열대야 현상이 관측되고 있다.

'열대야'는 오후 6시1분부터 다음 날 오전 9시 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는 현상이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지역 대기 상태가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덥고 습한 공기가 유입되고, 낮 동안 강한 일사가 더해지면서 평년보다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겠다"며 "폭염특보가 확대·강화될 수 있으니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kjun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7/13 06: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