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히딩크, 풋살경기장 건립 지원차 방북길 올라

방북길 오르는 히딩크 전 감독
방북길 오르는 히딩크 전 감독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거스 히딩크 전 대한민국 축구국가대표팀 감독이 북한 방문을 위해 5일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중국 베이징으로 출국하고 있다. 거스히딩크재단 등에 따르면 히딩크 전 감독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풋살축구장인 '드림필드' 건립을 위해 2박3일 간의 일정으로 평양을 방문한다.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한국 축구를 월드컵 4강으로 이끌었던 거스 히딩크(69) 전 축구대표팀 감독이 5일 방북길에 올랐다.

히딩크 전 감독은 이날 오전 거스히딩크재단이 추진해 온 시각장애인을 위한 풋살축구장 '드림필드' 건립을 위해 김포공항을 떠나 평양으로 향했다.

히딩크 전 감독은 중국 베이징을 거쳐 평양으로 들어가며, 평양에서 열리는 드림필드 착공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또 북한 축구 관계자 등과도 만나 축구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눈 뒤 2박3일간의 일정을 소화하고 7일 귀국할 계획이다.

이번 일정을 위해 지난 2일 우리나라에 온 그는 "북한으로 드림필드 사업을 확장하려는 것은 축구와 스포츠에는 국경이 없기 때문"이라고 방북 이유를 설명했다.

거스히딩크재단은 2007년부터 시각장애인과 어린이들을 위해 국내 13개 드림필드를 건립해왔다.

또 지난 4일에는 하남시와 경기도 하남에 축구 유망주 발굴 및 육성을 위한 '히딩크 드림풋볼센터' 건립 양해각서(MOU)도 체결했다.

히딩크 전 감독.<<연합뉴스 자료사진>>

taejong7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5/11/05 09:00 송고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