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북한-러시아 극동 작년 교역액 전년보다 82% 증가"

북한, 러시아와 과학협조 의정서 채택
북한, 러시아와 과학협조 의정서 채택북한, 러시아와 과학협조 의정서 채택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국가과학원 은정분원과 러시아과학원 극동분원 사이의 2018~2020년 과학협조에 관한 의정서가 채택됐다고 조선중앙통신이 3일 보도했다. 2018.3.3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러시아 극동지역과 북한의 지난해 교역액이 전년보다 82% 증가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이 10일 보도했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주재 한국 총영사관은 지난 4일 러시아 극동세관이 발표한 자료를 인용해 러시아 극동지역과 북한 간 작년 교역액이 약 1천508만달러로, 전년도 827만달러보다 약 82% 증가했다고 밝혔다고 RFA가 전했다.

연해주, 사할린, 하바롭스크, 아무르주 등 러시아 극동지역이 지난해 북한에 수출한 물품의 금액은 약 1천507만달러로, 전년도 534만달러보다 3배 이상 늘었다. 반면, 북한으로부터 수입한 물품 금액은 6천400달러에 그쳤다고 방송은 덧붙였다.

러시아 극동지역이 북한에 수출한 물품들은 석유 및 석유제품과 광물성 연료가 722만달러로 금액이 가장 컸으며 식용류(297만달러), 수산물(243만달러), 곡물류(57만달러), 기타 식품류(28만달러) 등이 그 뒤를 이었다.

redfla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4/10 11:4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