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美국무부 "폼페이오-김영철 8일 뉴욕서 회담"

(워싱턴=연합뉴스) 강영두 특파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김영철 북한 노동당 대남담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의 북미 고위급회담이 오는 8일(현지시간) 뉴욕에서 개최된다.

미 국무부는 5일 성명에서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김영철 부위원장이 오는 8일 뉴욕에서 만나,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와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성명선언문 이행의 진전을 위해 논의한다"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의 뉴욕 방문에는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도 동행한다고 국무부는 덧붙였다.

폼페이오 장관과 김 위원장의 뉴욕 고위급 회담은 1차 북미정상회담 직전인 지난 5월 31일 이후 5개월여 만이다.

폼페이오 "금주후반 뉴욕서 김영철과 회담"…先비핵화·검증 재확인
폼페이오 "금주후반 뉴욕서 김영철과 회담"…先비핵화·검증 재확인(워싱턴 AFP=연합뉴스)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왼쪽)이 지난 7월 북한 평양 순안국제공항을 떠나기 전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4일(현지시간) 폭스뉴스 방송, CBS방송 등과의 잇단 인터뷰에서 이번 주 후반 뉴욕에서 자신의 카운터파트인 김영철과 만날 것이라고 밝히고 '선(先) 비핵화', '선(先) 검증'이 북한에 대한 제재 해제의 2대 전제조건임을 재확인했다.
ymarshal@yna.co.kr

k02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11/06 08: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