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기사보기옵션

北, 동해안서 탄도미사일 또 발사…사거리 500㎞이상(종합2보)

북한의 스커드 미사일 (연합뉴스 DB)

원산서 동북방향 공해로 발사…스커드-C 혹은 스커드-ER 추정

국방부 "도발적 행위,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감시 강화"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김호준 기자 = 북한이 3일 오전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동해상으로 또 발사했다.

김민석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은 오늘 오전 6시19분에 원산 일대에서 북동방향 공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며 "이 발사체의 발사 거리는 500여km였다"고 밝혔다.

군과 정보당국은 이 미사일의 비행거리를 고려할 때 사거리 500㎞ 이상인 스커드-C 혹은 사거리 700㎞ 이상인 스커드-D 개량형인 스커드-ER로 추정하고 있다.

이날 발사된 미사일의 최고 고도는 130여㎞로 정상적인 발사각보다는 고도를 높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 대변인은 "이번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는 사전 항행 경보 없이 기습적으로 이루어진 비정상적인 군사행동으로 국제항행질서와 민간인 안전에도 심대한 위협을 주는 도발적 행위"라고 비난했다.

그는 또 "북한은 겉으로는 유화적인 평화공세를 취하면서도 무모한 도발적 행위를 병행하는 이중적 행태를 보이고 있다"며 "북한의 이러한 행태를 엄중히 경고하며, 즉각 중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북한은 지난달 27일에도 같은 장소에서 스커드 탄도미사일 4발을 발사했다. 당시 발사된 미사일은 고도 100㎞ 이상 치솟아 220㎞를 날아갔다.

북한은 지난달 21일에는 'KN-09'으로 불리는 300㎜ 이상 신형 방사포 4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군 당국은 북한의 잇단 단거리 발사체 발사가 한미 연합 '키 리졸브 연습'에 대응한 무력시위일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추가도발 여부를 예의 주시하고 있다.

특히 정부는 북한의 잇단 탄도미사일 발사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 결의안 위반으로 보고 있다.

김 대변인은 "탄도미사일 기술을 이용한 모든 발사 행위는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 범주에 들어간다"며 "(대북 안보리 결의) 1874호, 2087호, 2094호 등에 따르면 탄도미사일 기술을 이용한 모든 발사는 위반으로 돼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미사일기술통제체제(MTCR) 기준을 봐도 사거리 300km가 넘는 미사일은 수출하지 못하도록 돼 있다"며 "특히 이번에 (미사일 수출 경력이 있는 북한이) 발사한 것은 500km가 넘기 때문에 MTCR 범주에서도 넘어서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대변인은 북한의 안보리 결의안 위반에 따른 추가 제재를 유엔에 요구할 것인지에 대한 질문에는 "그것은 검토 중"이라고 신중히 답했다.

군 당국은 북한이 최근 동·서해 최전방 부대에 '특별경계 강화' 지침을 내린 데 이어 동·서해 모두 어선의 조업활동을 통제하고 있는 점을 고려할 때 추가로 미사일을 발사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김 대변인은 "우리 군은 최근 북한의 연이은 북방한계선(NLL) 침범과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통해 군사적 긴장을 계속 고조시킴에 따라 한미 연합 감시태세를 강화하며, 북한의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도발 시에는 단호하게 응징할 수 있는 대비태세도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오전 미 해군의 핵추진 잠수함인 콜럼버스호(SSN-762)와 지휘함인 블루리지함이 유사시 한반도 방어를 위한 실기동훈련(FTX)인 독수리 연습 참가를 위해 부산항에 입항했다.

threek@yna.co.kr,

hoj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3/03 11:37 송고

외국어로 이 기사 보기

北, 동해안서 탄도미사일 또 발사…사거리 500㎞이상(종합2보) 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관련기사
北 신문, '키리졸브' 겨냥 美 비난…"남북대결 책동"| 2014/03/03 09:37
<北 잇단 미사일 발사…한미훈련 대응 무력시위>| 2014/03/03 09:53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