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인터넷진흥원 신임 원장에 김석환 전 KNN 대표

대선 미디어특보단 출신 방송계 인사…'전문성 부족' 논란도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민간 보안을 총괄하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신임 원장에 방송계 인사 출신 김석환(58) 동서대학교 객원교수가 낙점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KISA 원장에 김석환 동서대학교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부 객원교수를 13일자로 임명한다고 10일 밝혔다. 김 신임 원장은 향후 3년간 KISA를 이끌게 된다.

김석환 신임 원장은 부산 민영방송 KNN 대표이사, PSB부산방송 편성국장·보도국장, 한국방송학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지난 19대 대통령 선거에서 문재인 캠프 방송 분야 미디어특보단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앞서 지난 9월 5일 마감한 KISA 원장 공모 신청에는 20여명이 지원했고, 임원추천위원회는 서류 심사와 면접을 거쳐 3명을 최종 후보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추천했다.

신임 원장은 애초 10월 중 결정될 것으로 예상됐지만, 추석 연휴와 국정감사 등으로 과기정통부의 인사검증이 늦어지며 이달로 넘어오게 됐다.

김 원장이 임명되면서 KISA는 지난 9월 10일 백기승 전 원장이 물러난 뒤 두 달 만에 수장 공백 상태에서 벗어나게 된다.

그러나 김 원장에 대해서는 정보보호 관련 경력이 없어 전문성이 부족하다는 평과 함께 낙하산 인사 논란이 제기되고 있다.

2009년 한국정보보호진흥원·한국인터넷진흥원·정보통신국제협력진흥원 등 3개 기관이 통합해 출범한 KISA는 민간 영역의 보안을 담당한다.

한국인터넷진흥원 신임 원장에 김석환 전 KNN 대표
한국인터넷진흥원 신임 원장에 김석환 전 KNN 대표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인터넷진흥원 신임 원장에 김석환 동서대학교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부 객원교수를 13일자로 임명한다고 10일 밝혔다. 김 신임 원장은 향후 3년간 한국인터넷진흥원을 이끌게 된다. 2017.11.10 [과기정통부 제공=연합뉴스]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1/10 16:3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