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영민 과기장관 "병원 연구·창업 막는 규제 정비할 것"

아산병원서 병원장·연구부원장과 간담회 개최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22일 "병원 중심의 연구 및 창업 활성화를 위해 관계부처와 함께 규제를 재정비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병원 빅데이터 활용', '유전자 치료', '병원 연구 성과의 기술이전' 등을 막는 규제가 있는데, 이를 개선해 병원의 연구혁신과 창업의 기반을 다지겠다는 것이다.

그는 이날 송파구 서울아산병원에서 '바이오 연구·창업 활성화 간담회'를 열고, 전국 종합병원 병원장 및 연구부원장 20여 명과 대화를 나눴다.

이번 간담회는 과기정통부의 병원 대상 연구·창업 사업 지원 정책에 대한 현장의 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됐다.

유 장관은 이 자리에서 "혁신성장과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수 있는 대표 기술이 바이오·의료 기술"이라며 "이 분야에서 정밀 의료, 디지털 헬스케어 등의 신기술과 신산업이 창출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특히 국내 최고의 인력이 모인 병원을 '바이오·의료 분야의 혁신 거점'으로 활용할 필요가 있다며, 병원에서 진행하는 연구와 기술 기반의 창업을 가로막는 규제를 개선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과기정통부는 관련 규제를 개선하기 위해 바이오특별위원회 등을 통해 관계 부처와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연합뉴스]

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12/22 15: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AD(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