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뉴스Y
인포맥스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 미투데이
  • RSS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美해군, 니미츠호 훈련해상 '일본해'로 표기>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종합5개SNS
기사보기옵션

<美해군, 니미츠호 훈련해상 '일본해'로 표기>

동해로 떠나는 니미츠호
동해로 떠나는 니미츠호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미국의 핵 추진 항공모함인 '니미츠호'(9만7천t급)가 13일 동해에서 진행되는 한미연합훈련에 참가하기 위해 부산 해군기지를 떠나고 있다. 이번 훈련에는 니미츠호와 항모항공여단(CVW), 항모타격단(CSG), 이지스 구축함인 몸센·프레블함, 미사일 순양함 프린스턴함 등 니미츠 항모강습단이 참여한다.   2013.5.11.   ccho@yna.co.kr

한국군에 보낸 보도자료에 'Sea of Japan'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미국 해군 7함대사령부가 13일 동해를 '일본해'(Sea of Japan)로 표기한 영문 보도자료를 우리 군에 보내 눈총을 받았다.

군의 한 관계자는 이날 "미국 해군이 한반도에서 훈련을 시작한다는 제목의 영문 보도자료를 7함대가 오늘 보내왔다"면서 "이 보도자료에는 동해가 '일본해'로 표기됐다"고 밝혔다.

보도자료에는 "니미츠 항공모함 강습단이 오늘 일본해에서 한국 해군과 일상적인 훈련을 시작했다"고 표기돼 있다.

'일본해'로 표기된 7함대의 보도자료는 우리 군에 보낸 것과 형식은 다르지만 미국 해군과 7함대의 공식 인터넷 홈페이지에도 게재됐다.

미군 당국이 한국과 연합훈련을 하면서 공식적인 보도자료에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한 것은 한국인들의 정서를 무시한 행위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군 관계자는 "미군은 공식적인 군사지도에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하고 있다"면서 "우리 군이 기회 있을 때마다 시정을 요구하고 있지만 수용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다른 관계자는 "미국 해군이 보낸 보도자료를 받고 깜짝 놀랐다"면서 "실수로 그랬는지는 모르겠지만 우리 군 뿐아니라 한국인들의 정서를 감안하지 않은 행위"라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 연합사 소속 미군 관계자는 "미국 해군이 일본 측에 보낸 보도자료"라면서 "한국군에는 참고로 보낸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미국 니미츠호와 우리 해군의 세종대왕함(7천600t급) 등이 참가한 해상훈련은 이틀간의 일정으로 이날 경북 포항 이남 해상에서 시작됐다.

threek@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2013/05/13 17:35 송고

관련기사
北, 美항모 니미츠호 참여 한미훈련 맹비난(종합)| 2013/05/13 16:21
한미, 동해서 니미츠호 참여 해상훈련 돌입| 2013/05/13 10:13
北조평통, 니미츠호 부산 입항에 반발…"군사도발"| 2013/05/11 22:55

그 외 기사 모음


광고


애드티브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