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기사보기옵션

정부 "日 독도영유권 주장은 몰역사적…철회해야"(종합)

조태영 대변인 브리핑
조태영 대변인 브리핑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조태영 외교부 대변인이 17일 외교부에서 정례브리핑하고 있다. 2013.12.17 srbaek@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정부는 일본이 우리 고유 영토인 독도를 분쟁 지역이라면서 사실상 국제사법재판소(ICJ)에서 영유권 문제를 해결하자는 취지의 내용을 국가안전보장전략을 통해 발표한 것을 비판했다.

정부는 17일 조태영 외교부 대변인 명의의 논평을 통해 "일본 정부가 국가안보전략에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기술을 포함시킨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고 관련 내용을 즉각 삭제할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또 "우리 정부는 일본 정부가 '국가안보전략'의 형식을 빌어 독도에 대해 부당하게 영유권을 재차 주장하는 것은 한일관계 개선에 대한 일측의 진정성을 의심케 하는 것이라고 본다"면서 "(정부는) 독도에 대한 우리의 영토주권을 훼손하려는 일측의 어떠한 시도도 용납하지 않고 단호히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조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도 "일본 정부는 이런 부당한 주장을 즉각 중단하고 역사의 진실에 눈을 떠야 한다"면서 "이런 몰역사적인 행동을 하면서 한일 우호를 이야기하는 것 자체가 납득하기 어렵다"고 비판했다.

그는 "정부는 우리 영토 독도에 대한 일본 정부의 부당한 발언과 주장, 몰역사적인 조치를 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가 이날 발표한 국가안전보장전략에는 '독도 영유권 문제는 평화적으로 분쟁을 해결한다는 방침에 입각해 외교노력을 다한다'는 내용이 담겨져 있다.

이는 독도가 '영유권 분쟁지역'이라는 일본의 입장을 담은 것이며, '평화적 해결' 언급은 일본이 주장해 온 국제사법재판소를 통한 분쟁 해결을 의미한다.

일본이 발표한 국가안전보장전략에는 방위백서 등과 달리 독도 영유권에 대한 일본의 직접 주장은 담기지 않았지만 정부는 일본의 국가안전보장전략이 외교안보 정책의 포괄적 기본 지침으로 이번에 처음 만들어졌다는 점에서 독도 관련 내용을 엄중하게 보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조태영 대변인은 이경수 외교부 차관보가 일본을 방문한 것에 대해 "이 차관보는 한중일 3국 협력의 우리측 고위대표로 3국 협력 문제를 협의하기 위해 일본을 방문중"이라면서 "방문 계기에 사이키 아키타카(齊木昭隆)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도 면담할 예정으로 안다"고 말했다.

그는 "내년에 어느 나라가 (한중일 정상회담) 의장국을 맡을지를 협의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이밖에 조 대변인은 북한의 4차 핵실험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북한이 언제라도 핵실험을 실시할 수 있는 그런 기술적인 준비는 돼 있다고 본다"면서 "관련 동향을 면밀히 지켜보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또 북한 동향과 관련, "미·중·일·러를 포함한 주요국과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면서 "상황에 대한 판단 평가 등을 공유하고 주요국의 움직임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soleco@yna.co.kr


실버라이트 설치하기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2013/12/17 21:41 송고

정부 "日 독도영유권 주장은 몰역사적…철회해야"(종합)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